e매거진 / 음반리뷰,공연정보 /
  게시물 수 : 256   페이지 : 7 / 6
제목 내용 작성자   x  
[뉴스]되돌아온 수수께끼 사나이 '프린스'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8   • 조회 : 3,915
흑인들은 록음악을 못한다는 희한한 인종차별주의를 깨뜨린 두명이 아티스트가 있었다 - 지미 헨드릭스와 프린스. 지미 헨드릭스가 60년대 블루스록과 펑크의 태동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면, 프린스는 80년대 최고의 싱어송라이터중의 하나로 자리매김하면서 백인음악과 흑인음악의 벽을 허물었던 인물로서 동시대의 아티..
[뉴스]허비 행콕, 자신의 레이블 설립하다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7   • 조회 : 4,195
빌 에반스, 맥코이 타이너, 키스 재럿, 그리고 허비 행콕 - 보통 이렇게 4명을 컨템퍼러리 재즈피아노의 개척자라고 한다. 그중에서도 허비 행콕은 블루노트나 버브같은 명 레이블에서 최근까지 왕성한 앨범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얼마전에는 우리나라에도 다녀간 바 있는 가장 친숙한 재즈뮤지션중의 하나이다. 그가 드디..
[새앨범]피레스의 슈만 피아노협주곡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6   • 조회 : 4,631
남성의 경우도 그러하지만, 여류피아니스트들에 있어서 모차르티언, 즉 전문 모차르트연주자들은 뚜렷한 계보를 형성하고 있는데 하스킬이나 회블러같은 마에스트로의 뒤를 이을만한 인물로 우치다와 피레스를 꼽아도 별 무리가 없어 보인다. 이 둘은 협주곡과 소나타연주 모두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데, 친근한 외..
[뉴스]보첼리 첫 내한공연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4   • 조회 : 4,002
'제 4의 테너', '영혼의 목소리'로 일컬어지는 안드레아 보첼리가 내한한다. 보첼리는 요즘들어 부쩍 TV스타가 되어버린 인상이 짙다. '결혼할까요'라는 TV시리즈물에서부터, '사랑은 움직이는거야...'라는 휴대폰광고 등에서 그의 다양한 음악이 번갈아 등장한다. 크로스오버성격의 데뷔앨범과 클래식으로 전향한 2집, ..
[새앨범]번스타인 헌정앨범 - 프로테우스 7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2   • 조회 : 4,672
번스타인이 타계한 지 벌써 10주기에 접어드는가? 아무리 일세를 풍미한 대가라도 사람의 기억의 한계를 뛰어넘지는 못하는 것 같다. 작곡가, 지휘자, 피아니스트, 음악해설가 등으로 70평생의 생애가 결코 길지 않게 느껴졌던 그를 가장 미국적인 음악가로 주저없이 꼽는다. 지휘자의 베스트앨범은 수많은 레코드회사에서..
[뉴스]MP3 잇단 판정패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2   • 조회 : 3,813
온라인상에서의 무료음악제공이 잇단 난관에 부딪치고 있다. 온라인 음악전문회사인 MP3.com은 메이저 레코드사의 저작권을 침해했다는 미지방 법원의 판결에 따라 메이저 레이블에 대한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또한, 지난달 미국음악계를 떠들썩하게 했던 그룹 메탈리카의 냅스터에 대한 승소판결의 영향으로 미..
[뉴스]무티, 뉴욕필에 바짝 다가서다...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2   • 조회 : 4,064
리카르도 무티가 뉴욕 필하모니 오케스트라의 음악감독직을 승계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이미 지난주에 측근들에 의해 무성한 소문이 나돌면서 뉴욕타임즈에 보도가 된 바 있었으나, 뉴욕 필하모니측에서 정식으로 무티에게 요청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뉴욕 필하모니는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악단으로 말러나 토스카니니..
[뉴스]제1회 클래식 브릿어워드 시상식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11   • 조회 : 4,629
10대 스타 샤롯 처치가 클래식 브릿어워드에서 '올해의 브리티시 아티스트'를 수상했다.런던의 로얄 알버트홀에서 거행된 이번 초대 시상식에서 이미 두개의 앨범으로 명성을 날리고 있는 그녀에게 우선 영광이 주어졌다. 샤롯처치는 12세에 이미 5장의 앨범계약을 하며 소니클래식의 최연소 아티스트로 화려한 데뷔를 했으..
[리뷰]It's Cool - Santana 'Super Natural'
• 작성자 : 하이파이4   등록일 : 2000-05-07   • 조회 : 4,372
언제 부터인지는 나도 잘 모르겠지만 미국에서 나오는 음악들은 흑인들이 질러대는 이상한 랩 이나 R&B 같이 끈적이는 음악이라고 생각하게 된 것은 이상하다고 스스로 생각하고 있었다. 가끔가다가 나오는 전형적인 미국 팝음악들, 건강한 미국의 선남 선녀들이 나오는,은 왠지 모르게 내가 80년대 들었던 음악보다는 프로..
[리뷰]초호화캐스팅의 열기 - 'Toni Braxton'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5-02   • 조회 : 3,885
96년 겨울이었던가... 라디오만 켜면 지겹도록 나오는 노래가 있었다. 바로 'Unbreak My Heart'. 방송과 판매에서 최대기록을 세웠던 왠 다이아... 'I Will Always Love You'의 기록을 깨지않나 싶을 정도로 인기가 치솟았었다. 그러던 그녀가 갑자기 소식이 끊겼었다. 구체적인 이유는 모르겠지만, 소속레코드사와의 법정..
[새앨범]러시아의 영예를 이어가는 '게르기에프'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4-27   • 조회 : 4,177
얼마전에 교육방송에서 본 게르기에프의 클립은 인상적이었다. 이제껏 알고있는 러시아지휘자들은 차갑고, 무표정하고, 바늘로 찔러도 피한방울 안나올 것 같은 냉혈한의 이미지였다. 반면, 게르기에프는 서부영화에 나오는 불한당같이 생겼다. 수염도 안자르고, 머리도 대충, 게다가 손을 발발 떠는 정서불안적인 모습 등..
[리뷰]모델출신 첼리스트 - 니나 코토바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4-25   • 조회 : 5,018
장르파괴, 가격파괴... 밀레니엄문화의 화두는 '파괴'인가 보다. 클래식음악계에서도 이미 '점잖은' 검은색 턱시도가 사라져가고 있다. 펑크가수에 가까운 나이젤 케네디를 필두로 해서 장르의 벽을 허문 바비 맥퍼린 등과 같은 의식있는 뮤지션들이 왕성한 활동을 펼쳐왔다. 여자아티스트에 있어서도 더 이상 손을 ..
[새앨범]무터의 새 녹음 : 비발디 '사계'
• 작성자 : 오승영   등록일 : 2000-04-24   • 조회 : 4,431
월드스타 무터의 작년 실황녹음이다. 특히, 무터가 트론트하임이라는 다소 생소한 연주단체를 이끌고 최초로 지휘봉을 잡은 앨범으로 기록이 될 것 같다. 한 화가의 스튜디오에서 받은 영감이 앨범에 반영되었다는 사실도 특이할 만하다. 그 영향의 일환으로 생각되지만, 자켓내지의 화려한 디자인 또한 화제가 되었다. ..
[리뷰]DVD Review : Spawn
등록일 : 2000-04-14   • 조회 : 4,375
DVD Details: • Region 1 (US and Canada) • Color, Closed-captioned, Widescreen, Dolby Digital Sound(AC-3), Director's Cut • Commentary by creator Todd McFarlane, director Mark A.Z. Dippe, producer Clint Goldman, and visual effects supervisor Steve 'Spat' Williams • Th..
[리뷰]쇼팽의 야상곡
등록일 : 2000-04-15   • 조회 : 4,799
벚꽃놀이의 계절이 왔다. 일본의 국화라는 점을 굳이 떠올리지만 않는다면, 봄밤의 낭만적 분위기를 이토록 잘 연출하는 매력적인 꽃은 없는 것 같다. 이런 분위기라면 자연스럽게 몇소절의 멜로디를 떠올리게 되는데, 밀레니엄 첫봄인 이 즈음에는 왜 자꾸 쇼팽을 떠올리게 되는지 모르겠다. 벚꽃놀이 하는데마다 달려가..
[홍보] [리뷰]Aquarius - Aqua
등록일 : 2000-04-01   • 조회 : 4,466
어릴 때 본 TV시리즈 중에 '슬기돌이 비키'라는 만화영화가 기억이 난다. 바이킹추장의 귀여운 아들인 주인공 '비키'가 아버지와 함께 바다를 누비며 겪게되는 모험을 그린 씨로드무비(?)형식의 인상깊은 시리즈물이었다. 어릴 때 이런 만화영화 한편이 정서적으로나 세계관에 미치는 영향은 매우 큰 것이어서, 그 이후로 ..
1 2 3 4 5 6 [7]
Event
하클소식-공지
(주)하이파이클럽에서 인재를 찾습니다
오디오아울렛-공지
Cold Ray Fractal 7 Diffuser
오디오아울렛-공지
JCAT USB Card FEMTO 런칭이벤트
오디오아울렛-공지
HRS Audio社의 댐핑플레이트 공동구매
오디오아울렛-공지
웨이버사 W NAS3 사전예약 - 성능
Top Issues
하클소식-공지
(주)하이파이클럽에서 인재를 찾습니다
리뷰-리뷰
고품격 가죽 디자인에 숨은 질주 본능
Absolare Signature Integrated Amplifier
시청실-공지
201회 Hemingway Creation S 케이블 하이파이클럽 시청회
브랜드 탐구-
[탐방기] MSB Technology 팩토리 투어
시청실-공지
200회 특집 초하이엔드 오디오 시청회 시스템 개봉 및 설치기
오디오아울렛-공지
Cold Ray Fractal 7 Diffuser
리뷰-리뷰
21세기 레퍼런스 모니터의 반열에 오르다
PMC BB5 SE Speaker
회사소개 / 오시는길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추출금지 / 사이트맵 / 광고.제휴문의

하이파이클럽 Tel : 02)582-9847 Fax : 02-582-9849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바우뫼로 27길 7-11(양재동 70-2번지) 대송빌딩 2층 / 상호 : (주)하이파이클럽 / 대표 : 한창원(HAN CHANGWON -hificlub@hificlub.co.kr)
사업자등록번호 : 220-86-86440 / 통신판매업신고 : 2012-서울서초-0229 / 개인정보관리책임 : 안승찬 (hificlub2@hificlub.co.kr)

Copyright(c) 2000-2016 HIFICLUB All Rights Reserved.